화요일, 8월 30, 2005

 

한나라당 박근혜 대표에 Antwerp에서 6.15 남북공동선언 직후 6.25전쟁일이 다가오던 날 - 납치 살인 음모

국회의원 박근혜 (Hannara Party, Park Geun-hye) 한나라당 대표에

천주교정의구현전국사제단 (Catholic Priests Association for Justice (CPAJ) in Korea)
국가인권위원회에
조영황 (Young-Hoang Cho),국가인권위원회 (National Human Rights Commission of Korea) , 02-2125-9600, 위원장( President), cyh@humanrights.go.kr
곽노현, 사무처, 02-2125-9900, 사무총장 kwaknh@humanrights.go.kr

e-mail 보냄 - 2005.08.30 오전 10시 30분경.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우리가 봤냐!"다. "다른 나라 정보부는 더하다" - 청와대 앞에 가보니:우리나라의 사법권, 통치권이 미치지 않는 대상일 경우 대통령의 승인을 얻도록 돼 있는 것이다한창수http://www.politics.ineu.org/terror/
http://www.politics.ineu.org/
hahns@terrorpolitics.com
서울 H.P. 018 874 0263수요일, 8월 24, 2005

8월 20, 2005 - 8월 30일, 2005

Antwerp에서 6.15 남북공동선언 직후 6.25전쟁일이 다가오던 날 - 납치 살인 음모

6.15 남북공동선언 직후 북한 결핵 어린이를 돕고자 하는 인류애를 품고 타인들이 참여하는 자전거대행진 행사 (2000년 6월-7월)를 이용하여 김대중 대통령은 본인을 납치 살인 하려 하였다. (서울에서 6.25전쟁일이 다가오던 날. 유럽에서 6.23일. 반 김정일 극우라 포장하면서 Brussels에서 용이하지 않자 Antwerp에서 납치 살해하려 한 것이다.) 제 2구간 (Brussels → Amsterdam)에서의 음모였다.

당시 납치 암살대상자를 철저히 극우로 포장하기: 김정일 암살을 언급하며 본인을 그럴 극우로 포장하려 하였다

한국 시민을 반 김정일 극우로 모함하여 납치 살해하면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답방의 적절한 시기가 도래하나? 자국 시민을 친 김정일 좌익 대신 김정일 암살을 언급하며 그럴 반 김정일 극우로 몰아 납치 살해하면 김대중 대통령의 국민의 정부는 남북 대화에서 무엇을 더 얻나? 서로 이해를 증진시키고 남북관계를 발전시키며 평화통일을 실현하는데 자국 시민을 반 김정일 극우로 몰아 납치 살해하는 것이 무슨 의미를 가지는가?

"햇볕으로 냉전의 빙벽을 녹이고 서로 화해 협력하는 가운데 남북이 다같이 공생하고 발전하면서 통일로 나아가자"는 김대중 대통령은 지역 갈등 조작이 통일에 무슨 역할을 한다고 계속 하십니까?

자신의 정치 사상에 동의하지 않는다고 김정일 암살을 언급하며 좌익으로 몰던 자국 시민을 극우로 재포장하여 해외에서 납치 살해하려 한 김대중 대통령의 현실감각!

납치 살해 음모가 좌절되자 부르셀로 돌아온 본인에게 문가를 통해서 즉시 용서를 구함. 6.25당시 자신의 아들을 죽인 인민군을 용서한 종교인(목사)이 있다며 용서하여 달라 하였다. 얼마 후 전염은 청송군사교도소를 언급하며 협박을 하였다. 살아 나와도 정상이 아니라며 협박의 강도를 더하였다.

그리고 이들은 수차의 납치 살해 시도 후 세균테러까지 하였다. Antwerp의 한 식당에서 현지인들과 칼잡이를 동원한 살해 시도가 그 한 예이다. 이날은 많은 자들이 살인 음모를 위장하기 위하여 동원되었다. 노길상등의 음모와 위협도 지속 되었다.

본인은 국가 정보원의 정강현등을 포함한 그들의 경제적 보상을 거부 하여야 하였다.

2001년 6월 본인이 경제적 보상을 거부하고 단식투쟁을 풀고 Brussels을 떠나려 할 때 또다시 전염이 본인을 제거하려 함. 교회에서 사람을 죽여 없애려 시도한 것이다.


Comments:
Nice idea with this site its better than most of the rubbish I come across.
»
 
댓글 쓰기



<< Home

This page is powered by Blogger. Isn't yours?